고령층, 유병자실손/간편심사 가입 신중히

보험뉴스

만성질환자를 대상으로 판매되고 있는 유병력자 실손보험과 고령층을 대상으로 하는 간편심사 건강보험의 판매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소비자들의 민원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보험업계는 애초 유병력자 실손보험이 간편심사 보험시장을 잠식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그 이유는 유병력자 실손보험이 간편심사보험보다 보험료가 저렴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많은 가입자들이 유병력자 실손보험의 자기부담금 때문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지 않으므로 간편심사 보험에 가입하고 있습니다.
이는 두가지 상품 모두 공통적인 부분으로 기존 상품에 비해 가입심사를 완화해 보장 한도를 줄여 병을 앓고있는 사람들도 가입할 수 있게 했기 때문입니다.
두상품은 실손보험과 정액형 건강보험 관계와는 다르게 일부 질병치료에서는 경쟁관계보다는 다른 질병치료에서는 보완관계를 형성합니다.


이에 보험업계 관계자는 두 상품은 경쟁과 보완의 관계로 고령층 소비자에게 함께 판매하려고 노력하게 될 것이라며 고령층 가입자들은 노후에 발생하는 병원비와 치료비에 대한 부담 경감을 위해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게 되어 보험의 합리적 선택필요성이 커지고 있다고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