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을 위해 헤드라이트 변색에 대비하세요

자동차보험 추천정보

어둡고 시야가 확보가 안된 곳에서 운전을 할 땐 어떤 것이 앞에 있을지 모르고 사고의 위험이 높아 긴장을 하게 됩니다.
그 때 앞을 밝혀주며 운전자의 밝은 눈이 되어주는 헤드라이트는 항상 관리를 잘해서 선명한 빛을 내줘야 합니다.
하지만 관리를 잘하지 않으면 헤드라이트의 빛도 약해지고 탁해진다고 하니는데요.

헤드라이트는 오랫동안 관리하지 않으면 뿌옇게 변하거나 누렇게 변색이 되어 시야 확보에 어려움이 생긴다고 합니다.
헤드라이트가 변색이 되는 이유는 바로 자외선때문인데, 헤드라이트의 표면은 폴리카보네이트로 되어 있어서 단단하고 가볍지만 자외선에 약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차체뿐만 아니라 헤드라이트 역시 자외선에 너무 오래 노출이 되면 변색이 된다고 합니다.

또 산성비로 인해서도 변색이 되는데 헤드라이트 재질이 산성비에도 약하기 때문에 비가 증발하며 변색된다고 하니까 주행을 마치면 마른 수건으로 한 번씩 닦아ㅈ는 것이 좋습니다.
차량 주행 중에 생긴 작은 돌이나 먼지, 파편인 스톤칩은 헤드라이트도 손상을 입힌다고 하는데요.

헤드라이트를 잘 관리하기 위해서는 자외선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되도록 실내나 그늘에 주차하는 것이 좋고 UV코팅제를 주기적으로 도포하는 것도 좋습니다.
또 스톤칩 등으로 손상을 입으면 컴파운드를 이용하여 헤드라이트를 닦아주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